logo

협의회 유튜브
subtitle
다채롭고 생생한 사회복지 트렌드를 제안합니다.
조회 수 108 추천 수 0 댓글 0
Atachment
첨부 '3'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정신질환 환자에서 예술가로, 리빙뮤지엄

미술치료라는 것을 모두 한번쯤 들어보셨을 겁니다. 미술치료란 미술과 심리학을 접목한 새로운 형태의 치료법으로, 교육, 재활, 정신치료 등 다양한 분야에 사용되고 있는데요, 말로는 표현하기 어려운 무의식을 표출하고 주체성을 키울 수 있어 정신질환이 있는 환자의 치료에 긍정적인 면이 많다고 알려져 있습니다. 이러한 미술을 정신질환 환자의 치료를 돕기위해 독특한 방식으로 도입한 병원이 있어 소개해 보고자 합니다.

 

기사1.jpg

뉴욕에 위치한 리빙뮤지엄의 모습. 출처 : 한국일보

 

‘리빙뮤지엄(The Living Museum)은 정신질환을 겪고 있는 환자들의 창작 활동을 독려하려는 목적으로 설립된 예술 스튜디오입니다. 30년 전에 뉴욕시에서 가장 큰 주(州) 정신과 치료기관인 Creedmoor Psychiatric Center에서 최초로 설립되었습니다.

리빙뮤지엄의 설립자인 Bolek Greczynski와 Janos Matron 박사는 정신적으로 질환이 있는 사람들이 예술가로서 스스로를 재발견할 수 있다고 믿었고, 이런 철학을 바탕으로 미술로 환자들을 치료하는 방식을 도입해 왔습니다.

현재까지 수천 명의 환자가 이곳을 거쳐 가면서 임상적 회복을 보였다고 합니다. 미국에서의 최초 설립 이후 효과와 가능성을 입증받아 네덜란드, 스위스에서 잇따라 설립되었습니다. 우리나라에서도 세계에서는 네 번째, 아시아에서는 최초로 작년 용인정신병원에 리빙뮤지엄이 설립이 되어 화제가 되었습니다.

리빙뮤지엄 안에서 환자들은 창작 활동에 대한 특별한 지도나 간섭없이 자신들이 원하는 대로 작업을 하게 됩니다. 한마디로 자유롭게 창작하는 환경을 제공받는 것이지요. 미술치료라고 해서 그리기만 하는 것은 아니며 설치, 행위예술, 조형, 평면 등 다양한 장르를 아울러 경험할 수 있도록 합니다. 환자가 스스로 무엇을 창작할지 결정하며 어떠한 강요나 제한 없이 자유롭게 놔두는 것이 리빙뮤지엄의 가장 큰 원칙입니다.

미국 Creedmoor Center는 뉴욕 주 퀸즈에 거주하는 모든 환자들에게 개방되어 있으며 주 시스템에 의해 지원됩니다. 일부는 매일, 일주일에 한 번씩 방문하며 15~20%는 입원환자라고 합니다. 한국 용인정신병원의 경우 모든 정신질환자가 무료로 이용할 수 있으며 외래 환자는 주 5일 중 원하는 시간에, 입원환자는 정해진 시간에 이용할 수 있다는 규칙이 있습니다.

기사2.jpg

출처 : ​​Artlab

리빙뮤지엄의 흥미로운 점은 정신질환이 있는 사람들을 단순히 치료한다는 차원을 넘어서 그들에게 ‘예술가’라는 새로운 정체성을 갖게 한다는 점입니다. 미국 Creedmoor Center의 감독인 Matron 박사는 말합니다.

모든 정신질환 환자는 위대한 예술가가 될 수 있는 능력을 갖추고 있습니다. 우리는 정신질환 환자를 예술가들로 만드는 것 외엔 아무것도 하지 않습니다.

이렇게 말하면서 그는 예술적 창의성과 정신질환 사이에 깊은 상관성이 있음을 강조합니다. 정신질환이 있는 사람을 환자가 아닌 잠재적인 예술가로 인정하고 이를 개발시키도록 돕는 것이 매우 인상적입니다. 아마도 이런 독특한 철학이 기존의 미술치료와 리빙뮤지엄이 차별화되는 가장 큰 특징이 아닐까 싶습니다.

예술가의 창의성과 정신질환의 관계에 관해서는 다양한 주장과 논란이 있지만, 리빙뮤지엄에서는 실제로 많은 환자가 높은 수준의 창조성을 보여주었습니다. 그들의 예술은 기존의 형식에서 벗어난 자유로운 경향으로 ‘아웃사이더 아트’라는 새로운 장르 탄생에 기여하기도 했습니다. Creedmoor에 입원하기 전에 미술계에 어떠한 노출도 없었지만, 오늘날 수천 달러에 팔리는 작품을 만드는 예술가로 이름을 알리는 환자들도 생겨났습니다.

기사3.jpg

 

일반적인 관점에서 치료는 질병을 없애고 증상을 완화하는 것을 말합니다. 하지만 치료가 질병으로부터의 해방만을 의미하는 것이 아닌, 의미 있고 즐거운 삶을 사는 것을 포함한다면 리빙뮤지엄은 환자들의 삶을 긍정적으로 바꾸어 놓는 새로운 치료방식이라고 볼 수 있을 것 같습니다.

또한 예술활동이 이들만의 창작 공간과 전시공간을 통해 격려된다는 점은 전통적인 치료에서 벗어나 대안적 치료의 가능성을 보여준다는 점에서 큰 의의가 있습니다.

정신질환 환자들이 사회로부터 격리되거나 외면받는 것이 아니라, 새로운 정체성과 문화를 만들어나갈 수 있다는 것은 우리 사회에 매우 고무적인 현상이 아닐까요. 예술창작 활동이 앞으로 어떤 식으로 또 다른 가능성을 열어줄 수 있을지 기대해 봅니다.

출처 : ㅍㅍㅅㅅ

원문보기 : http://ppss.kr/archives/112477

?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5 사회적 현황 [사회공헌이야기] 공헌을 모르면 공헌스쿨♪ - 파이어마커스 file 부산광역시사회복지협의회 2018.11.14 56
24 사회적 현황 저출산은 거대한 가치관 변화의 문제다 file 부산광역시사회복지협의회 2018.07.11 108
23 사회적 현황 주 52시간 근로 시대, 중요해진 여가활용 file 부산광역시사회복지협의회 2018.07.09 99
22 사회적 현황 노인 빈곤을 그냥 두고 소득 불평등을 해결한다? file 부산광역시사회복지협의회 2018.06.22 97
21 사회적 현황 누군가의 ‘죄송한 죽음’ 이후에도 바뀐 것은 없다 file 부산광역시사회복지협의회 2018.06.18 92
» 사회적 현황 정신질환 환자에서 예술가로, 리빙뮤지엄 file 부산광역시사회복지협의회 2018.06.07 108
19 사회적 현황 ‘건축계 노벨상’ 프리츠커상, 공동체·인간성 회복에 눈돌리다 file 부산광역시사회복지협의회 2018.05.14 279
18 사회적 현황 ‘부탄’ 행복지수가 높은 나라의 비밀을 찾아서 file 부산광역시사회복지협의회 2018.05.11 205
17 사회적 현황 당신의 자존감은 왜 높아지지 않을까? file 부산광역시사회복지협의회 2018.04.25 108
16 사회적 현황 상대적 빈곤율에 대하여 file 부산광역시사회복지협의회 2018.04.19 168
15 사회적 현황 삶의 기본을 박탈하는 사회 ‘나, 다니엘 블레이크’ file 부산광역시사회복지협의회 2018.04.10 164
14 사회적 현황 아동 노예노동을 멈추게 한 사진들 file 부산광역시사회복지협의회 2018.04.05 143
13 사회적 현황 1인 가구 공동체는 어떠한 모습일까요? '노잉커뮤니케이션' file 부산광역시사회복지협의회 2018.04.04 173
12 사회적 현황 대한민국의 아빠, 스웨덴의 파파 file 부산광역시사회복지협의회 2018.02.06 135
11 사회적 현황 아이들을 학교에 보내기 싫은 이유 file 부산광역시사회복지협의회 2018.01.26 89
10 사회적 현황 나도 어른이 되고 싶다: 그런데, 어떤 어른? file 부산광역시사회복지협의회 2018.01.24 123
9 사회적 현황 청년수당, 청년배당, 기본소득 file 부산광역시사회복지협의회 2018.01.17 114
8 사회적 현황 가난하면 밥 굶는게 당연한가요? file 부산광역시사회복지협의회 2018.01.05 109
7 사회적 현황 ‘끊이지 않는 고독사’ 그녀의 고독사를 막은 비결은? file 부산광역시사회복지협의회 2017.11.17 178
6 사회적 현황 누가 아이를 키울 것인가 file 부산광역시사회복지협의회 2017.09.01 128
목록
Board Pagination ‹ Prev 1 2 Next ›
/ 2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관련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