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o

협의회 유튜브
subtitle
부산의 사회복지, 우리 사회의 사회복지와 관련된 주요 뉴스를 알려드립니다.
Atachment
첨부 '1'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대학생, 제일 큰 고민은 ‘취업’…희망 직장은 ‘공무원·대기업’

 

 

교육부 ‘대학 진로교육 현황조사 결과’…대학생활에 ‘진로 문제’ 가장 커
진로 희망 1순위는 ‘취업’…희망 직장은 공무원·교사-공공기관·공기업 순
대학 진로·취업·창업 지원 아쉬워…교육부 “고등교육 진로 대책 마련할 것”

 

기사1.JPG

자료 : 교육부, 한국직업능력개발원

 

대학생들의 가장 큰 고민은 ‘졸업 뒤 진로 문제’이고, 취업을 한다면 공무원이나 교직, 공기업을 가장 선호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교육부와 한국직업능력개발원이 13일 발표한 ‘2017년 대학 진로교육 현황조사 결과’를 보면, 4년제 대학 기준 조사 대상 대학생의 60.0%는 ‘졸업 후 진로’ 문제를 가장 큰 고민으로 안고 있었다. 당장 학업에 관련한 고민은 25.2%로 진로 문제의 절반에도 미치지 못했다. 이어 경제적 어려움(9.5%), 대학생활 적응(4.2%) 등이 또다른 고민거리로 꼽혔다.

 

졸업 뒤 구체적인 진로 계획으로는 역시 ‘취업’을 하겠다는 답이 62.4%로 가장 많았다. 하지만 진로 계획을 미처 세우지 못해 ‘아직 잘 모르겠다’고 응답한 학생도 열에 둘(22.2%)에 이르렀다. 진학을 하겠다는 학생이 11.2%, 창업의 뜻을 가진 학생이 3.2%로 뒤를 이었다.

 

 

대학생들은 공무원과 교사(23.6%)를 취업 희망 1순위로 꼽았다. 공공기관·공기업(20.0%)가 뒤를 이어 안정적인 직업에 대한 선호도가 여전했다. 대기업은 19.8%로 3순위였다. 하지만 대학생들은 학년이 높을수록 ‘중소기업’ 취업 희망 비율이 상승해, 고학년이 될수록 ‘취업’ 자체에 대한 절박감을 많이 드러내는 것으로 풀이됐다. 전문대학생 쪽에선 대기업(24.6%)과 공무원·교사(15.4%)를 제치고, 중소기업(28.4%) 취직을 가장 많이 희망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대생들의 졸업 뒤 진로와 취업 등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는 것과 달리 대학 당국의 진로 교육 및 취업·창업 지원은 아직 저조한 단계라는 평가가 많다. 이번 조사 대상 가운데 열에 여섯은 진로·취업·창업 지원 조직에 대해서 ‘알지만 이용한 적이 없다’고 답했다. 대학에 이같은 지원조직이 있다는 사실을 모르는 경우도 열에 둘에 이르렀다.

 

 

구체적인 지원 방식에서도 학과 전공교수의 진로·취업 상담 만족도가 68.7%에 이르는 것을 빼고는, 커리어센터·진로직업멘토링·기업채용정보 제공 등 여러 방식에 대한 만족도가 40%를 넘지 못했다.

 

 

아울러 학생들은 진로 지원 및 취업·창업 준비 과정에서 대학으로부터 현장실습·인턴십 프로그램이 가장 효과적이라고 평가했다. 이밖에 전공 관련 진로를 찾는 데 필요한 과목을 개설하거나, 전공교수가 진로·취업 상담을 해주는 게 효과적이라고 봤다. 교육부 관계자는 “그동안 초·중등 단계에서만 해오던 진로교육 현황 조사를 올해 처음 고등교육 단계로 확대 실시했다”며 “앞으로 대학생 맞춤형 진로교육 정책 수립 및 연구 등에 활용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홍석재 기자 forchis@hani.co.kr

 

출처 : 한겨레
원문보기: 
http://www.hani.co.kr/arti/society/society_general/823290.html#csidxf16200da572eb6fa71f32625cea3438 

?

  1. 신혼부부 36% ‘무자녀’…맞벌이·고소득 더 안 낳아

    신혼부부 36% '무자녀'··· 맞벌이·고소득 더 안 낳아 “일 병행 힘들고, 기회비용 커져” 지난해 신혼 평균 출생아 0.8명 무주택일수록 무자녀 비중 높아 부부연봉 1억 이상도 44.5%나 “여성 경력단절 해...
    Date2018.01.03 By부산광역시사회복지협의회 Views55
    Read More
  2. 생산가능인구 20년뒤 19%나 줄어든다

    생산가능인구 20년뒤 19%나 줄어든다 보사연 ‘고령사회 인력보고서’ 분석 20~50대 34%↓…65살이상 119%↑ OECD 평균 감소율 0.1%의 190배 오민홍교수 “고령자 활용정책 시급” 자료: 오민홍 <고령사회 대응 중고령자 인...
    Date2018.01.03 By부산광역시사회복지협의회 Views40
    Read More
  3. No Image

    남녀무관 ‘동일노동·동일임금’…아이슬란드, 세계 최초 법제화

    남녀무관 ‘동일노동·동일임금’…아이슬란드, 세계 최초 법제화 25명 이상 고용 기업·기관 대상, 정부 인증 안 받으면 벌금 부과 아이슬란드가 세계 최초로 남녀 간 ‘동일 노동, 동일 임금’을 법제화해 지난 1일(...
    Date2018.01.03 By부산광역시사회복지협의회 Views41
    Read More
  4. No Image

    청장년층 위한 사회보장제도 도입 절실

    청장년층 위한 사회보장제도 도입 절실 생산인구 2030년 202만명 격감…시, 주거지원·직업알선 나서야 오는 2020년부터 부산지역 생산가능인구가 큰 폭으로 감소할 것으로 전망되면서 핵심생산가능인구인 청·장년층 유출을 막기 위한 사회...
    Date2018.01.03 By부산광역시사회복지협의회 Views44
    Read More
  5. No Image

    다자녀 가족사랑카드 개선…첫 신청으로 18세까지 사용

    다자녀 가족사랑카드 개선…첫 신청으로 18세까지 사용 부산에서 전국 처음으로 다자녀 가정을 우대하기 위해 도입한 ‘가족사랑카드’의 발급 조건이 올해부터 개선된다. 부산시는 3년마다 거주지 읍·면·동 주민센터를 방문해 ...
    Date2018.01.03 By부산광역시사회복지협의회 Views39
    Read More
  6. No Image

    자립 원하는 장애인에 독립 주거공간 지원

    자립 원하는 장애인에 독립 주거공간 지원 부산시, 장애인정책 기본계획…시설 입소서 지역사회 융화 지향 - 폭력피해자 쉼터 등 18개 사업 부산지역 장애인이 생활시설 입소 방식에서 벗어나 지역사회 안에 같이 융화돼 생활할 수 있도록 돕는 ‘...
    Date2018.01.03 By부산광역시사회복지협의회 Views42
    Read More
  7. 가사도우미·베이비시터도 4대보험 보장받는다

    가사도우미·베이비시터도 4대보험 보장받는다 국무회의, 고용개선 관련 법안 통과 가사서비스업체 정부 인증제 도입 연차유급휴가·유급주휴일도 보장 국제가사노동자의 날인 지난해 6월16일 서울 세종로 광화문광장에서 열린 가사노동자 인권과 ...
    Date2018.01.03 By부산광역시사회복지협의회 Views71
    Read More
  8. 민간의료보험 의존 ‘심각’…가입률 87%·보험료 29만원

    민간의료보험 의존 ‘심각’…가입률 87%·보험료 29만원 건강보험정책연구원 조사…“가입률·보험료 다 높아” “가계 의료비 부담 가중돼 민간의료보험 확대” 문재인 대통령이 지난 8월9일 서울 서...
    Date2017.12.22 By부산광역시사회복지협의회 Views60
    Read More
  9. 쇄골 부서져도 “오토바이 물어내”…청소년 위험노동 잔혹극

    쇄골 부서져도 “오토바이 물어내”…청소년 위험노동 잔혹극 열명 중 한명꼴 알바로 돈 벌지만 사업주는 근로계약서 안쓰거나 비용전가·손실회피 ‘불공정 계약’ 최저임금도 못받은채 착취 내몰려 헬맷 못쓰고 배달하다 ...
    Date2017.12.22 By부산광역시사회복지협의회 Views63
    Read More
  10. 홀로가구 노인층은 금곡·반송, 청년층은 정관·녹산 증가

    홀로가구 노인층은 금곡·반송, 청년층은 정관·녹산 증가 60대 이상 최근 10년간 80%나 증가 - 중장년 19.7% 외로움에 매일 음주 - 식사 해결·응급상황 대처 어려움 꼽아 - 해운대 1인가구·수급자 분포도 비슷 - 이혼한 50대 저소...
    Date2017.12.22 By부산광역시사회복지협의회 Views81
    Read More
  11. 홀로 사는 중장년 20% “가족과 연락 끊고 산다”

    홀로 사는 중장년 20% “가족과 연락 끊고 산다” 부산 3곳 중 1곳 1인가구 부발연 등 3곳 공동 연구…2015년 전체 가구의 27%, 10년 뒤 32%로 급증할 듯 2035년엔 노년층이 절반…“고독사 대비 특별법 필요” 앞으로 10년 ...
    Date2017.12.22 By부산광역시사회복지협의회 Views66
    Read More
  12. [우울한 11월 통계] 부산 고용률 '꼴찌' 실업률은 '1위'

    [우울한 11월 통계] 부산 고용률 '꼴찌' 실업률은 '1위' 11월의 부산 고용률이 17개 시도 중 꼴찌를 기록했고 실업률은 가장 높았다. 부산의 고용한파가 개선되기는커녕 더욱 악화하는 모습이다. 통계청이 13일 발표한 '11월 고용동향'...
    Date2017.12.14 By부산광역시사회복지협의회 Views83
    Read More
  13. 대학생, 제일 큰 고민은 ‘취업’…희망 직장은 '공무원·대기업'

    대학생, 제일 큰 고민은 ‘취업’…희망 직장은 ‘공무원·대기업’ 교육부 ‘대학 진로교육 현황조사 결과’…대학생활에 ‘진로 문제’ 가장 커 진로 희망 1순위는 ‘취업’…희...
    Date2017.12.14 By부산광역시사회복지협의회 Views66
    Read More
  14. 재개발에 엎어진 거제동 할매들의 '老老밥상'

    재개발에 엎어진 거제동 할매들의 '老老밥상' ▲ 지난 8일 거제4동 할머니들이 한 옷가게에 모여 각자 가져온 음식으로 조촐한 점심 식사를 하고 있다. 이정자 씨 제공 "반찬예? 별 게 없어예. 된장 찌지고 나물 볶은 거 들고 오고. 근데 둘러 앉아 같...
    Date2017.12.13 By부산광역시사회복지협의회 Views54
    Read More
  15. 육아자원 공유하는 공공 플랫폼 첫 등장

    육아자원 공유하는 공공 플랫폼 첫 등장 부산의 28개 육아보육 관련 공공기관의 장난감 등 한눈에 쏙~ 장난감과 육아용품 사지 않고 무료 또는 저렴하게 빌릴 수 있어 수익모델 어떻게 창출할 것인가에 따라 공유기업 성패 갈려 금방 싫증을 내는 아이에게 장...
    Date2017.12.13 By부산광역시사회복지협의회 Views60
    Read More
  16. “취준생 위한 디딤돌카드 문턱 더 낮춰야”

    “취준생 위한 디딤돌카드 문턱 더 낮춰야” 부산시, 청년정책 협치 본격화…청정넷 청년들과 성과 등 논의 - “SNS로 알바 노동분쟁 상담 - 바우처 제도로 건강지원 시급” - 부발연 청년 실태조사 예정 “부산 청년만 겪는 ...
    Date2017.12.12 By부산광역시사회복지협의회 Views50
    Read More
  17. 식은 '연탄 기부'에 식어가는 쪽방

    식은 '연탄 기부'에 식어가는 쪽방 '연탄'이 모자란다. 수은주가 영하로 뚝 떨어진 이맘때 홀로 사는 쪽방 어르신들의 버팀목인 연탄 기부가 줄어들었다. 2년 연속 연탄값이 오르고, '어금니 아빠' 이영학 사건 등을 거치며 후원자들...
    Date2017.12.12 By부산광역시사회복지협의회 Views54
    Read More
  18. 40살 남성, 건강수명 68살까지…13년은 골골 앓다 떠난다

    40살 남성, 건강수명 68살까지…13년은 골골 앓다 떠난다 통계청 2016년 생명표 발표 기대여명, 40살 남 40.4년·여 46.2년 질병·사고 등 유병기간도 늘어 건강기간 앞으로 27.5년 예상 기대수명 다 채우지 못한다면 암·심장질환&mi...
    Date2017.12.06 By부산광역시사회복지협의회 Views65
    Read More
  19. 직장인 절반 '저녁이 없는 삶' 퇴근 후 희망활동 1위는 운동

    직장인 절반 '저녁이 없는 삶' 퇴근 후 희망활동 1위는 운동 직장인 10명 5명은 '저녁이 있는 삶'을 누리지 못한다는 설문조사 결과가 나왔다. 구인구직 매칭플랫폼 사람인이 직장인 722명을 대상으로 저녁 있는 삶을 살고 있는지 여부를 조사...
    Date2017.11.30 By부산광역시사회복지협의회 Views58
    Read More
  20. 아동친화도시 부산… 아이들은 "글쎄"

    아동친화도시 부산… 아이들은 "글쎄" 부산시가 내년 인증을 목표로 '유니세프 아동친화도시'를 추진하고 있지만 정작 아동·청소년의 인식은 낮은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주요 영역 중 하나인 안전·보호 부문에서는 지난 사상구 ...
    Date2017.11.30 By부산광역시사회복지협의회 Views59
    Read More
목록
Board Pagination ‹ Prev 1 2 3 4 5 6 7 8 9 10 ... 20 Next ›
/ 20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관련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