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o

협의회 유튜브
subtitle
다채롭고 생생한 사회복지 트렌드를 제안합니다.

황교익도 반한 생선 ‘박대’를 아십니까? - 전통식품 계승하고 취약계층 일자리도 만드는 사랑海 ‘황금박대’

 

황교익도 반한 생선 박대’를 아십니까?

전통식품 계승하고 취약계층 일자리도 만드는 사랑海 황금박대

 

예부터 황금 어장으로 불리는 군산에선 이런 말이 전해져 내려옵니다.

집에 오신 손님 문전박대하면 벌 받고 박대로 모시면 복 받는다구요.

 

귀한 손님이 오시다

4년 전전북 군산시 성상면에 위치한 한 박대 가공 공장에 귀한 손님이 찾아왔습니다.

저희 공장을 쓱 둘러보시더니 생선은 잘 말릴수록 맛과 영양가가 높아진다면서 황금박대를 칭찬해주셨어요알고보니 황교익 맛칼럼니스트였어요전 그 분이 그렇게 유명하신 줄 몰랐어요알았더라면 기념 촬영이라도 했을텐데....”

 

 

기사1.jpg

박금옥 아리울수산 대표

 

진한 아쉬움이 묻어나는 목소리로 당시를 회상하던 박금옥 아리울수산대표는 덕분에 박대란 생선이 전국적으로 널리 알려져 큰 도움을 받았다고 전했습니다.

 

사라져가는 전통의 맛을 붙잡다

 

맛칼럼니스트도 반한 박대는 군산의 얕은 바다에서 잡히는 납작한 모양의 생선입니다금강과 만경강물이 바다와 만나는 모래와 갯벌에 살지요예부터 차례상과 명절 때면 빠지지 않고 등장하는 군산을 대표하는 향토음식입니다.

 

기사2.jpg

박대는 꾸덕꾸덕 말려야 제맛이 나고 영양가도 훨씬 높아진다.

 

하지만 최근 중국 어선들의 불법 조업과 생태계의 변화로 어획량이 급감해 이러다 군산의 명물 박대가 식탁에서 사라지는 것이 아닐까 걱정하는 목소리가 높았습니다.

 

8년 전 시숙이 편찮으셨을 때 어릴 적 잡숫던 박대묵을 찾으셨어요박대묵은 박대 껍질을 말려 고아서 만드는데 요즘 보기 힘들어요결국 구하지 못해 직접 만들어드렸죠그 때 남편이 누군가는 향토 음식을 지켜내야하지 않겠느냐’ 하더군요.”

 

 

그 누군가가 바로 아내 박 대표가 됐습니다. 2012년 그는 국내 최초로 박대가공공장 아리울수산'을 설립했습니다.

 

기사3.jpg

황금박대는 HACCP인증 공장에서 제조돼 씻지 않고 바로 조리할 수 있다.

 

직원의 60%가 취약계층... 70대 어르신도 신용불량자도 다녀요.

 

 

아리울수산은 일자리형 사회적기업이자 여성기업입니다물의 순 우리말인 아리란 뜻에 울타리 즉 터전을 뜻하는 을 합쳐 아리울이라 이름 지었습니다그 이름에 걸맞게 지역경제 활성화를 이끌며 많은 취약계층들에게 재기의 터전을 마련해주고 있어요.

 

기사4.jpg

아리울수산에는 60세가 넘은 어르신 9명이 정직원으로 일한다.

 

이 나이에 누가 취직을 시켜준답디까자식들 신세 안지고 손주들에게 베풀고나 쓸 것 쓰고도 통장에 돈이 남으니 감사한 일이죠.”

 

67살 박수연 할머니는 6년 째 아리울수산 공장에서 일합니다이 공장에는 박할머니뿐 아니라 60대와 70대 어르신 9명이 정 직원으로 일합니다. 50대는 젊은 축에 속해요올해 입사한 50살 이두현 씨는 공장을 운영하다 사업에 실패해 지난해 폐업했습니다.

 

여기저기 일자리를 알아봤지만 번번히 나이 제한에 걸렸습니다그 사이 신용불량자가 됐지요.”

 

이 씨는 아리울 수산에서 일하면서 차근차근 빚을 갚아가고 있습니다.

 

아리울 수산의 직원 수는 18명으로 이 가운데 60%가 넘는 12명이 취약계층입니다몸이 불편한 지체장애인다문화가정고령자들입니다아리울수산의 직장문화는 누가 먼저 랄 것 없이 일이 있으면 덤벼들어 함께 하고 제 식구처럼 감싸주는 가족 같은 분위기를 자랑합니다박 대표는 스스로를 이 공장의 '가장'이라고 소개합니다.

가장으로서 식구들을 굶기지 않고 계속 성장 할 수 있도록 열심히 일하는 것이 목표입니다."

그래서일까요, 2012년 첫해 38000만 원의 매출을 올린 아리울수산의 사랑海 황금박대는 지난해 연매출 20억 원을 올리는 사회적기업으로 성장했습니다.

 

 

현대인에게 안성맞춤인 식품 박대

 

기;사5.jpg

박대는 흰 살 생선으로 육질이 부드럽고 가시발리기가 쉬워 어린이나 노약자가 먹기 좋다.

 

 ​​​박대는 꾸덕꾸덕 말려야 제 맛이 나고 영양도 풍부해집니다사랑해 황금박대는 3년을 묵혀 간수를 뺀 천일염으로 간하고 어떤 인공 첨가물도 들어가지 않은 것이 특징입니다최첨단 냉풍건조실에서 반 건조과정을 거친 뒤 영하 40도에서 급랭시켜 한 마리씩 진공 포장돼 나옵니다.

 

박대는 비리지 않고 가시 발리기가 쉬워 어린이와 노약자들에게 딱 좋은 생선입니다열량과 지방탄수화물이 적어 다이어트 식품으로도 제격입니다반면에 단백질과 칼슘 그리고 시력에 좋다는 회분 성분이 풍부해 현대인에게 안성맞춤입니다특히 반 건조 과정을 거치며 박대는 단백질미네랄무기질을 비롯한 영양분이 더 강화됩니다.

 

기사6.jpg

박대요리 경진대회. 박대는 구이, 찜, 조림, 탕 등 다양한 요리가 가능하다.

 

봉사 30년 터득한 지혜.. 수 만 배로 은혜 입고 삽니다.“ 

 

박 대표는 박대공장을 운영하기 전부터 왕성한 봉사활동으로 군산에서 유명합니다원불교 신자로서 30년 째 군산시 지부의 원봉공회 회장을 맡으며 국내외를 막론하고 다양한 봉사활동을 펼치고 있지요. 7년 전 부터는 시내 무료 급식소의 소장을 맡고 있습니다.

 

기사7.jpg

군산경로식당에서는 25년 째 매일 350명이 넘는 인원에게 점심 한끼를 무료로 제공하고 있다.

 

군산경로식당에 마련된 무료 급식소에는 매일 350~400명이 점심 식사를 합니다현재 시에서 145명의 식사 지원이 이뤄지고 모자라는 부분은 여러 후원단체들과 아리울수산의 이익금으로 충당합니다박 대표는 7년 째 매년 1500만 원을 운영비로 전달하고 있지요봉사가 일상이 된 그는 사업을 하면서 크게 깨달은 바가 있습니다.

 

“ 제가 30년 동안 작은 봉사활동을 했지만사업을 하면서 베푼 것 보다 천 배 만 배로 은혜를 입고 삽니다.”

 

창업 때부터 박 대표를 곁에서 도와 준 윤병근 이사는 아리울 수산의 성공 비결을 이렇게 요약하더군요.

 

사업을 하다보면 어려울 때가 한 두 번이 아니죠그런데 희한해요벽에 부딪혀 갈 곳을 헤맬 때마다 신기하게도 뜻하지 않은 곳에서 귀인이 나타나요아마도 평소에 쌓아 둔 덕이 그 힘을 발휘하는 것이 아닌가 싶습니다.”

 

백선기 이로운넷에디터

 

사진제공아리울수산

 

출처 : 이로운넷

원문보기 : 

https://blog.naver.com/erounnet/221167196770

 

 

 

 

 

 

 

 

 

 

 

 

?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91 Feature [사회공헌이야기] 공헌을 모르면 공헌스쿨♪ - 기업의 사회적책임 경영 file 부산광역시사회복지협의회 2018.05.11 119
90 Feature 감정을 지배하라 file 부산광역시사회복지협의회 2018.05.10 146
89 Feature 예비사회적기업 '에이드런' 이야기 file 부산광역시사회복지협의회 2018.05.08 154
88 Feature 지역민들 곁애(愛)서 삶을 테라피하다 file 부산광역시사회복지협의회 2018.05.03 140
87 도서 『오베라는 남자』 - 저자 프레드릭 배크만 file 부산광역시사회복지협의회 2018.04.26 127
86 사회적 현황 당신의 자존감은 왜 높아지지 않을까? file 부산광역시사회복지협의회 2018.04.25 108
85 사회적 현황 상대적 빈곤율에 대하여 file 부산광역시사회복지협의회 2018.04.19 170
84 사회적 현황 삶의 기본을 박탈하는 사회 ‘나, 다니엘 블레이크’ file 부산광역시사회복지협의회 2018.04.10 165
83 사회적 현황 아동 노예노동을 멈추게 한 사진들 file 부산광역시사회복지협의회 2018.04.05 143
82 사회적 현황 1인 가구 공동체는 어떠한 모습일까요? '노잉커뮤니케이션' file 부산광역시사회복지협의회 2018.04.04 174
81 도서 『엄마의 자존감 공부』 - 저자 김미경 file 부산광역시사회복지협의회 2018.03.27 124
80 Feature 평화교육으로 폭력이 사라지는 신기한 경험.. ‘피스모모’ 부산광역시사회복지협의회 2018.03.09 122
» Feature 황교익도 반한 생선 ‘박대’를 아십니까? - 전통식품 계승하고 취약계층 일자리도 만드는 사랑海 ‘황금박대’ file 부산광역시사회복지협의회 2018.03.05 140
78 도서 『신경 끄기의 기술』 마크 맨슨 저자 file 부산광역시사회복지협의회 2018.02.28 154
77 Feature 여기는 기적을 일으키는 정류장, 평화의마을입니다. file 부산광역시사회복지협의회 2018.02.20 121
76 Feature “당신에게 모든 소리를 보여드릴게요” file 부산광역시사회복지협의회 2018.02.19 114
75 Feature 당신이 우울증에 관해 아는 모든 것이 잘못되었다면? file 부산광역시사회복지협의회 2018.02.13 90
74 Feature 정년없는 직장.. 100살 직원의 탄생을 기다립니다. file 부산광역시사회복지협의회 2018.02.09 125
73 Feature 독박육아는 그만, 함께 키우는 ‘해와달’ 공동육아 사회적 협동조합 file 부산광역시사회복지협의회 2018.02.07 123
72 사회적 현황 대한민국의 아빠, 스웨덴의 파파 file 부산광역시사회복지협의회 2018.02.06 138
목록
Board Pagination ‹ Prev 1 2 3 4 5 6 7 Next ›
/ 7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관련배너